LIFE 3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8°C
Temp Min: 1°C


회원로그인

LIFE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1,634건 3 페이지
LIFE 목록
번호 제목 조회
1574 맛집 와인에 맛 들린 중국, '2% 부족한' 칠레산 찾는 까닭
영화 ‘범죄의 재구성’(2004년)에서 주인공 최창혁(박신양 분)은 진열된 와인을 보고 이렇게 말했다.     “프랑스나 이탈리아 와인을
101
1573 맛집 와인 문화, 새롭게 창조한 몬다비 신화
1960년, 자신의 이름을 딴 로버트 몬다비 와이너리에서 생산된 포도를 검증하고 있는 몬다비<사진-밴쿠버 선>   와이너리 유명한 B.C. 와인 문화에도 큰 영향 끼쳐 &n
18
1572 맛집 올가니카, 정통 비건·로푸드 전문셰프 크리스틴 조 전격 영입
  친환경·건강식·자연식 홀푸드와 클렌즈로 한국내 프리미엄 내추럴푸드 시장을 개척해 온 올가니카(대표 최정휘·정형호)가 뉴욕과 할리우드 부호들의 전담 셰프로 활약한 채
29
1571 맛집 옥수수·초콜릿·치즈 쏙…취향 따라 맛있는 변신, 식빵
식빵은 재료에 따라 다양한 맛을 낸다. 사진은 리치몬드 우유식빵·잡곡식빵·밤식빵.(왼쪽부터 시계 방향). [김경록 기자]   강남통신 ‘레드스
75
1570 맛집 오배기·막찍기…낯설어 궁금하다, 12가지 맛 고래고기
장생포 '고래의 추억'  1970년대 울산 장생포항에 잡혀온 고래를 아이들이 신기한 듯 구경하고 있다. 당시 이곳에선 20여 척의 포경선이 잡아온 고래가 매일 5~6마리씩 팔려 나갔다.
109
1569 맛집 오리온 초코파이, 출시 42년만에 바나나맛 출시
  오리온의 장수 제과 브랜드인 ‘초코파이 정(情)’이 바나나맛으로 출시됐다. 새로운 맛이 나온 건 1974년 초코파이 출시 이후 42년만에 처음이다. 오리온은 창립 60주
215
1568 맛집 오도독~ 봄 별미죠, 오묘한 미더덕회
봄 바다는 푸지다. 시방 남해바다에는 미더덕이며, 가리비며, 갯가재며 제철 맞은 갯것이 넘쳐난다. week&이 강레오 셰프와 함께 남해로 나섰다. 신선한 식재료를 물색하는 요리사에게 그리고 맛을 찾
43
1567 맛집 오늘 복날, 닭 대신 오리 먹어볼까 … 선홍색 육질에 지방 흰 것 골라야
  초복(13일)을 맞아 닭과 오리 등 보양식 소비가 늘고 있다. 복날 시즌(초복·중복·말복)은 보양식 업계에서 최고 대목으로 꼽힌다. 닭은 가장 대중적인 복날 음식이다.
34
1566 맛집 영덕 강구항, 울진 후포항, 포항 구룡포항 대게 ‘맛대맛’
대게 중 가장 맛있는 부위는 집게다리다. 살이 가장 통통하게 들어차 탱탱하고 쫄깃쫄깃하다.     경북 영덕·울진·포항. 세 지
1907
1565 맛집 연기와 열기에 이틀 … 질긴 고기도 부드러워질 시간
미국 인디언 음식에서 유래한 슬로푸드 부드러운 식감, 은은한 훈연 향이 매력 소금·후추 문지르고 구으면 풍미 더해 매니멀 스모크 하우스 강기영 셰프와 JT
77
1564 맛집 여왕의 와인으로 만든 농부의 밥상
'프랑스식 쇠고기찜' 뵈프 부르기뇽 영화 ‘줄리 앤 줄리아’ 중에서   주인공 줄리를 웃고 울게 만드는 음식 ‘뵈프 부르기뇽’. 줄리가
157
1563 맛집 여름철 보양식 삼계탕·장어 藥일까…고지혈증 환자는 가려 먹어야
초복(13일)이 얼마 남지 않았다. 이 무렵이면 즐겨 찾는 음식이 있다. 바로 삼계탕·장어·추어탕 같은 보양식이다. 같은 보양식이지만 조금 다른 특색이 있다. 가장 대중적인 삼계탕
20
1562 맛집 여름이다, 냉면 먹자 ① 평양냉면 편
냉면 생각이 절실해지는 걸 보니 여름이 가까워진 모양이다. 국물 한 모금, 면발 한 젓가락에 정신이 번쩍 드는 시원한 평양냉면집 4곳을 소개한다. 대한민국 1세대 음식 칼럼니스트 김순경 씨가 고른 전통 있
201
1561 맛집 양평서 만난 이북의 맛 ‘옥천냉면’
투박한 황해도 냉면, 굵은 면발에 심심한 맛 … 그런데 돌아서면 생각나네 6·25 때 피란 온 실향민의 손맛 … 1952년 문 연 ‘황해식당’이 원조 돼지
85
1560 맛집 양반들 먹던 김치 맛보시렵니까
이선희 조리장(가운데)이 독자에게 김치 속 넣는 법을 알려주고 있다. 이 조리장은 “배추는 만질수록 상하기 때문에 속을 넣을 때 조심스럽게 만져야 한다”고 했다. 사진=김경록 기자 지난
128
1559 맛집 쌀밥 곁들인 이란식 불고기
주한 이란 대사 부인의 ‘첼로 케밥’     요리의 핵심은 무엇일까
162
1558 맛집 승리의 V 와인 '발디에소 스파클링 모스카토'
(Valdivieso Sparkling Moscato)    江南通新이 매주 국내 1호 소믈리에의 추천 와인을 드립니다. 국내 1호 소믈리에 서한
127
1557 맛집 숯불양갈비·꼬치구이·닭날개 낯선데 입맛 돋네, 케밥
지난 14일 저녁 서초동 강남역 근처의 유명 터키 음식점인 ‘파샤’. [맛있는 월요일] 가까워진 터키 음식  입구에 들어서자 매콤하고 담백한 향이 흘러나왔다. 둥근 그릇에
82
1556 맛집 술집 대신 커피숍서…일본의 새 음주 문화 '조이노미'
와인 한 잔 9500원, 야채찜 6900원 선술집 대신 커피숍서 가볍게   12일 오후 7시 일본 도쿄역 근처 마루노우치 신도쿄빌딩 1층 스타벅스 매장. 20대 회사원 7명이 외국산 병맥주를 마시
285
1555 맛집 소박하지만 맛있는 삶
 건강한 한 끼 식사를 찾는 이들로 북적이는 양출쿠킹은 김승미 셰프가 이끄는 소박한 밥집. 이곳을 찾는 이들의 발길이 오래도록 이어지길 바란다는 그녀는 오늘도 즐겁게 요리 중이다.   두
121
1554 맛집 셰프가 사랑한 맛집
입 맛 까다로운 셰프 8인에게 물었다. 단골집이 어디에요?   1 소등심 600g 3만원 2 소곱창전골 7천원 3 빛이 잘 드는 내부. 낮 술 대신 낮 고기를
147
1553 맛집 세상 어디서도 맛보지 못한 오크 향 가득한 맥주가 있죠
체코 맥주 본고장 플젠(plzen)   맥주의 나라 체코. 국민 1인당 연간 150ℓ의 맥주를 마신다.   라거 맥주가 탄생한 필스너 우르켈 공장. 신은 체코에 세 가지 선물을 내
76
1552 맛집 세계최고의 레스토랑은 스페인 ‘엘 세예르 데 칸 로카’
스페인 지로나 '엘 세예르 데 칸 로카' 레스토랑 내부 모습   세계 최고의 레스토랑은 스페인에 있었다. ‘엘 세예르 데 칸 로카’다. 반면 미식으로 유명한 프랑스
148
1551 맛집 세계적 레스토랑 ‘엘불리’ 셰프 아드리아
  철갑상어알 주먹밥, 김말이 라비올리 … 미각을 창조하다 수익의 20% 음식 개발비에 사용 식재료 분자 단위까지 쪼개 연구 25년 동안 레시피 1846개 만들어   2011년
152
1550 맛집 세계 최고의 레스토랑, 스페인 엘 셀러 데 칸 로카
엘 셀러 데 칸 로카의 로비. 스페인은 오랫동안 미식의 본고장으로 불려온 프랑스에 도전장을 던진 현대 미식의 새로운 중심지이다. 프랑스가 근대 이후 100여 년 간 이룩한 자본과 노력으로 20
148
1549 맛집 서울가면 와인을 즐기는 다섯 가지 방법, 와인바
청담동 ‘뱅114’에선 정사각형 형태의 바에 앉아 소믈리에와 대화하며 와인을 마신다. 손님이 자신의 취향을 말하면 소믈리에가 와인과 음식의 궁합을 고려해 술과 안주를 추천해준다.
171
1548 맛집 사가현 맛집 여행 첫 번째 ㅣ 사가시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한다. 여행을 다니며 기대되는 것 중 하나가 음식이다. 음식에는 그 나라의 모든 감정이 다 들어가있는듯하다. 오늘은 규슈의 사가현 사가시 맛집으로 떠나보자.  사가시는 전통과 문화가
496
1547 맛집 빙수기 대신 방망이, 팥 없으면 양갱 … 쉽다, 빙수
‘얼음 쟁반에 얼음 사탕(氷糖)을 담아 손님을 접대한다’.  조선 효종 때 활동한 문인 조경은 1643년 통신부사로 일본에 다녀온 뒤 쓴 기행문 『동사록』에 이렇게 적었다. 얼음이 금
54
1546 맛집 비주얼부터 남다른 중국냉면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홍보각 중국식 냉면 냉면은 여름철 단골 메뉴입니다. 요즘은 메밀로 만든 국수를 차가운 육수에 말아먹는 평양냉면의 인기가 높아요. 처음 먹을 땐 '밍밍한' 맛에 왜 먹는지
59
1545 맛집 브런치 대중화 10년, 뉴욕 스타일에서 강남 스타일로
신구 맛집 대결 10년째 인기인 수지스의 오믈렛(왼쪽)과 지난해 문을 연 멜팅샵의 카프레제 파스타(이탈리아식 카프레제 샐러드에 면을 더한 요리). [사진=김경록 기자, 그릇 협조=이딸라] 미국
185

접속자집계

오늘
379
어제
1,025
최대
1,025
전체
11,330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