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4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21°C
Temp Min: 13°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348건 4 페이지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뉴스 제목
한국 [경제기획부장의 뉴스분석] 구글 막으면서 개방 외친 시진핑의 모순
자유무역 강조한 다보스 연설 세계무역 12% 차지하는 중국 보호무역 강화 땐 타격 심각 트럼프 맞선 리더십도 노려 무역불균형 시정 비전 없고 중국 내 투자장벽 언급 안 해 세계화 대신 경제 세계화 강조 인권 등 글로벌 규범 거부 뜻  
01-18
한국 [단독]황교익 "문재인 지지했다고 KBS서 출연 금지"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지지하는 전문가그룹인 '더불어포럼'에 참여했다는 이유로 최근 KBS로부터 출연 금지 통보를 받았다고 폭로했다. '문화계 블랙리스트' 파문으로 떠들썩한 상황인데도 정치 성향에 따른
01-18
한국 AI 감염된 중국인 140명…14개 지역 여행 땐 조심을
중국에서 사람이 AI(조류독감)에 감염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광둥(廣東)성을 비롯한 4개 지역은 두 가지 유형의 인체 감염 AI가 동시에 유행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18일 H7N9형 AI의 인체감염이 증가하고 있는
01-18
한국 이대 총장 선출은 누가? 투표권 100:12:6:3 vs 1:1:1
최경희 전 이화여대 총장이 18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소환됐다. 최 전 총장은 정유라씨의 이화여대 부정입학과 학사 관리 특혜를 준 의혹을 받고 있다. [사진 김경록 기자]   정유라(21)씨 부정 입학 논란 등으로 홍역을 치른 이화여대
01-18
한국 남재준 "최순실 농단 알았다면, 총 들고 청와대 들어갔다"
남재준 전 국정원장. 김경빈 기자   남재준 전 국가정보원장은 재임시(2013년 3월~2014년 5월) 최순실 등 비선라인의 국정농단 사태를 전혀 알지 못했으며, 알았다면 국정원 차원에서 적극 대처했으리라는 입장을 밝혔다. 남 전 원장
01-17
한국 '정유라 이대 특혜' 김경숙 전 학장 구속
[중앙포토]   18일 최순실씨(61)의 딸 정유라씨(21)에게 이화여대 입학·학사 특혜를 제공한 혐의(업무방해) 등으로 김경숙 전 이대 신산업융합대학장(62)이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성창호 영장전담 부
01-17
한국 특검 “2월 초순까지 대통령 조사”…뇌물수사는 핵심기업만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17일 브리핑을 통해 “늦어도 2월 초순까지는 박근혜 대통령을 조사해야 한다”고 밝힌 것은 박 대통령의 뇌물수수 혐의(제3자 뇌물 포함)에 대한 수사가 마무리 단계에 돌입했음을 의미한다. 특검팀 관계자는 “이재용 삼성
01-17
한국 “동맹 중요성 잘 아는 틸러슨, 한국의 훌륭한 친구 될 것”
  미국 굴지의 싱크탱크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의 존 햄리(66·사진) 소장은 렉스 틸러슨(64) 국무장관 후보를 가장 잘 아는 인물로 손꼽힌다.   동년배로서 CSIS의 이사회 멤버인 틸러슨과 오랜 기
01-17
한국 “글로벌 영국” 메이의 결단
“유럽 넘어 세계와 거래하겠다” EU 단일시장·관세동맹 동시 탈퇴   [로이터=뉴스1] “6개월 전 영국인은 더 밝은 나라의 미래를 위해 투표했다. 지금은 위대한 국가 변화의 순
01-17
한국 [뉴스분석] 감정에 호소한 독도 소녀상, 민감한 영토문제 건드렸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오른쪽)이 17일 총리공관에서 오스발도 파딜랴 주한 교황청 대사, 마크 리퍼트 미국 대사, 추궈훙 중국 대사 등 14명의 주한 외교단 대표들과 간담회를 했다. 황 권한대행이 스즈키 히데오 일본 대사관 총괄공사와 인사하
01-17
한국 문재인, 모호한 사드 배치론…반기문, 입당·창당 오락가락
문 “무조건 안 된다고 할 수 있는 건 아니다”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7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자신의 책 출판기념회에서 기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 전민규 기자]  
01-17
한국 화성 유니버설스튜디오, 중국에 밀려 결국 접었다
경기도 화성에 추진하던 미국 유니버설 스튜디오 유치 사업이 결국 무산됐다. 2007년부터 한국수자원공사(수공)와 경기도 등이 10년간 공을 들였으나 결실을 보지 못했다. 유니버설 스튜디오 본사가 한국에 시설투자를 꺼리는 데다 컨소시엄 측이 자본금을 마련하지 못했기 때문
01-17
한국 기자들과 오찬·인터뷰·일정 동행…대선주자 부인들의 '내조정치'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귀국으로 대선 구도가 본격화되는 가운데 대선주자의 부인들도 활동에 나섰다. 대선주자 지지율 1위를 기록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의 부인 김정숙(63)여사는 지난 12일 여기자들과의 오찬자리를 가졌다. 이날은 반 전 사무
01-13
한국 홍석현 회장 "디지털 민주주의로 새 국가 만들자"
  `리셋 코리아: 내가 바꾸는 대한민국` 행사가 13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렸다. 홍석현 중앙일보·JTBC 회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박종근 기자   "디지털 민주주의를 통해 집단 지성으로 지혜
01-13
한국 김종덕 전 장관 "차은택, VIP 언급되니까 뺀 것"
김종덕 전 문화체육부 장관이 장관 재임 당시 포스코 계열의 광고사 '포레카'에 대한 강탈 시도 혐의로 기소된 광고감독 차은택 씨가 지난해 문화창조융합본부장직에서 황급히 물러난 상황을 설명하는 녹취 파일이 공개됐다.   녹취록에 따르면
01-13
한국 최 "두 재단, 차은택·고영태가 주도" 檢 "최, 지주회사 만들어 회장될 계획"
  미르재단과 K스포츠재단 설립 과정에서 기업들로부터 강제로 출연금을 모은 혐의 등으로 기소된 최순실(사진) 씨가 재단 개입을 전면 부인하고 나섰다.   또,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재단 출연금 모금은 대통령의 지시가 아닌
01-13
한국 朴대통령, KT 회장에 '장시호 작성 계획서' 직접 전달
최순실씨 조카 장시호(38)씨.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의 핵심 인물 최순실(61)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전 수석의 3차 공판에서 검
01-13
한국 [인구 5000만 지키자] ‘출산 늘려라’ 파격 처방…첫 애만 낳아도 최고 350…
충북 영동군이 올해 첫째 아이 출산장려금을 종전 30만원에서 350만원으로 11배 정도 올렸다.   첫째 아이 출산장려금으로는 전국 최고 수준이다. 영동군은 또 둘째는 50만원에서 380만원, 셋째는 500만원에서 510만원으로 인상했다. &n
01-12
한국 잘 나가던 한경희생활과학…어쩌다 워크아웃까지
‘혁신의 아이콘’으로 떠올랐던 한경희생활과학 한경희 대표. [중앙포토]   스팀청소기를 1000만대 이상 판매해 일약 ‘혁신의 아이콘’으로 떠올랐던 한경희생활과학(주식회사 미래사이언스)이 자금
01-12
한국 신군부, 헬기 총격 없었다더니…국과수 “185발 탄흔 확인”
1980년 5월 21일 오후. 광주광역시 동구 금남로의 전남도청 뒷길. 출판사를 운영하던 정수만(당시 33세, 전 5·18 민주유공자유족회장)씨는 집으로 돌아가던 길이었다.   그런데 느닷없이 “탕탕탕” 하는 소리가
01-12
한국 4시간 넘도록 세월호 전원 구조 오인? “있을 수 없는 일”
“청와대 각종 보고 중에 ‘전원 구조는 오보’라는 보고가 있는데 오후 2시가 넘도록 청와대가 전원 구조 상황으로 오해하고 있을 수 있나요?”(이진성 헌법재판관)   노무현 정부 때 비서관 헌재 출석 &ld
01-12
한국 손학규 "반기문, 새정치로 가면 연대 가능"
손학규 전 경기지사가 22일 오후 광주 동구 조선대학교 해오름관에서 열린 '손학규의 국민주권 개혁회의(가칭) 광주전남보고대회'에서 강연을 하고 있다.    
01-06
한국 정유라, 덴마크서 체포 -특검 긴급인도구속 추진…"신속한 송환 노력"
  긴급인도구속, 도주 우려 있는 범죄인 계속 구금요청 "가장 좋은 방법은 자진귀국…덴마크 대사 통해 정씨 접촉시도" "독일 사법당국과 재산
01-02
한국 [일문일답]朴 대통령, 출입기자단 신년 인사회
박근혜 대통령이 1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출입기자단과 신년 인사를 겸한 티타임을 하고 있다.      국회의 탄핵소추로 직무
01-01
한국 朴대통령, 각종 의혹 전면 부인…헌재·특검 대비 여론전
박근혜 대통령이 1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출입기자단과 신년 인사를 겸한 티타임을 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은 1일 정유년(丁酉年) 새해 첫날을 맞아 출입기자단과 신년인사 행사를 갖
01-01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