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2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5.56°C
Temp Min: 1.11°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35건 2 페이지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뉴스 제목
한국 조두순 자필 탄원서 "난 여자에게 매너 좋은 사람"
"짐승도 하지 않는 그런 악독한 짓을…절대로 그런 파렴치한 짓을 일삼는 저주받은 인간이 아닙니다.""술을 마시고 다녔기 때문에 일어난 일이라고…술이 깨고 나면 아무것도 기억하지 못합니다." "모든 사람들과의 인간관계는 반듯하게 살아왔고 아무리 술에 취해도 여자
12-14
한국 우병우 이번엔 구속…18개월간 5개 수사팀·30여명 검사 투입
직권남용 혐의로 구속 기로에 섰던 우병우(50)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이 이번엔 검찰의 칼끝을 피하지 못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권순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5일 오전 12시 50분 우 전 수석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우
12-14
한국 인천공항-평창 고속철 일정 확정
수도권서 숙박하고 당일치기 경기 관람 가능해져 한국철도공사(KORAIL·코레일)는 12월 중순 개통예정인 경강선KTX의 열차 운행 계획을 발표했다. 경강선KTX가 개통되면 수도권에서 동해안까지 단숨에 갈 수 있다. 그동안 수도권에서 강원도 및 동해안으
11-28
한국 현대캐피탈 마케팅에 캐나다 럭셔리 여행상품 등장
현대캐피탈은 캐나다 럭셔리 여행 패키지 등을 걸고 현대자동차의 제네시스 EQ900을 대상으로 재구매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사진=현대캐피탈 제공]  올해 한국에서 캐나다의 관광자원에 대한 다양한 다양한 영상 콘텐츠가 선보이며 한국 기업에서도 캐나
11-22
한국 '남한산성' 10월 20일 코퀴틀람서 개봉
영화 '남한산성'이 역대 추석 영화 중 최단 기간인 개봉 일주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한국 연휴 극장가를 점령한 가운데, 북미에서도 흥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  '남한산성'은 지난 10월 6일 CGV LA와 Buena Park 두 극장에서 사
10-12
한국 서울 살기 좋은 도시 58위, 밴쿠버 3위와 비교
지난 8월 17일자로 보도된 세계에서 살기 좋은 도시 순위에서 밴쿠버가 3위라는 내용을 보도했는데 서울은 140개 도시 중 58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도표는 중앙일보 한국 본사의 그래픽 뉴스자료. 김경진 기자
09-05
한국 탄두 1t 넘으면 김정은 지하벙커도 파괴 가능
  미사일 탄두중량 왜 늘리려 하나북 전역 때릴 수 있는 사거리 800㎞현재 탄두 500? 묶여 위력에 한계문 대통령-트럼프, 제한 풀기로 합의“벙커 무력화 가능 땐 도발 억제 능력”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4일 전
09-05
한국 피로 얼룩진 베네수엘라 제헌의회 선거
베네수엘라 제헌의회 선거가 ‘마두로 대통령 독재를 위한 선거’라는 비판 속에서 지난달 30일(현지시간) 강행됐다. 반정부 시위대의 격렬한 항의는 시가전을 방불케 했다. 수도 카라카스에서는 사제폭탄이 터져 경찰 7명이 부상당하기도 했다. 앞서 캐나다를 비롯해 콜롬비아·파
07-31
한국 문체부 '마술 활용한 2018평창 홍보 영상 해외 호평' 자평
홍보 동영상 캡쳐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원장 오영우, 이하 해문홍)이 지난 24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이하 평창대회) 개최 200일 전 기념일(G-200, 2017. 7. 24.)에 맞춰 해외에 공개한 평창대회 홍보 영상이 하루 만에
07-25
한국 메도우릿지 분교 포항 설립 추진 중
대구경북지역의 한 언론은 경북 포항에 BC주의 사립학교 분교의 설립이 추진 중이라는 기사를 냈다.이 언론보도에 따르면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은 20일 경제자유구역인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메도우릿지스쿨'(Meadowridge School)와 분교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 체
07-18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