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2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3°C
Temp Min: 11°C


LIFE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230건 2 페이지
LIFE 목록
번호 제목 조회
200 건강 체온 낮아져 35도 되면 '암세포 증식' 최적의 조건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이 한창이던 지난 6월, 병원 방문자의 체온을 측정하던 한 의료진은 진기한 경험을 했다. 체온이 36.5도에 못미치는 사람이 의외로 많았던 것. 그는 &
196
199 건강 체력은 ‘쑥’ 혈압은 ‘뚝’ 텃밭 가꾸는 게 명약
텃밭을 가꾸면 신체 움직임이 활발해져 운동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건강 증진과 유아의 정서 발달에도 도움이 된다. 하씨는 평소 서울 강동구에 위치한 공동체 텃밭에서 작물을 경작하며 고혈압을 관리한다. [서보형 객
151
198 건강 청소년, 커피·에너지 음료 1캔씩 마셔도 카페인 초과
청소년이 하루에 커피 음료와 에너지 음료를 1캔씩만 마셔도 하루 최대 섭취권고량을 넘는 카페인을 섭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카페인을 과다섭취하면 불면증, 신경과민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가 필
95
197 건강 청소년 패스트푸드 섭취, 10년새 절반으로…'10명 중 3명' 아침 결식율은 큰 …
최근 10년새 중ㆍ고등학생 청소년들의 패스트푸드 섭취가 절반 수준으로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25일 질병관리본부가 ‘우리나라 청소년의 식습관 현황’ 보고서를 통해 2005~2014년 청소년건강
82
196 건강 철사로 치아를 고문하세요? 치열교정 패러다임이 바뀝니다
탈·부착식 투명 교정장치 '이클라이너'의 진화 복잡한 치열도 가지런히 3주마다 1mm씩 옮겨 하루 17시간만 끼면 돼 구강 구조 본뜨기 딱 한 번
228
195 건강 진통제 코데인(codeine) "아동에 치명적"
소아과학회 처방 중단 촉구 코데인(Codeine)이 함유된 진통제가 아이들에게 치명적이라며 소아과의사들이 처방 중단을 촉구했다. 아편에 들어 있는 알칼로이드인 코데인은 중독성이
671
194 건강 중풍 진단, 어떻게 하나요 ?
[손영상 박사의 '건강하게 삽시다'] 얼굴과 팔 마비, 언어장애 등 중풍의 주요 특징 미리 알아두어야 오늘은 중풍 진단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중풍은 당하
161
193 건강 주사 한 방으로 지방 배설·연소·분해…비만 막는 백신 개발 '백가쟁명'
비만은 건강생활을 가로막는 최대의 장애물 중 하나다. 고혈압·당뇨·뇌졸중 등 다양한 성인병의 핵심 요인으로 지적될 뿐만 아니라 한국인에게 많은 대장암·직장암의 원인도 제공한다.
232
192 건강 정확하고 빠른 '로봇 명의'···전립샘암 수술 80% 맡아
지난해에 방영된 JTBC 드라마 ‘디데이’에 첨단 로봇 수술 전문가가 등장했다. 배우 하석진이 연기한 외과 의사 한우진은 로봇으로 어려운 수술을 척척 해내는 천재 의사였다. 로봇 수술이 사람 대
127
191 건강 정크 푸드(junk food) 소비, 운동만 하면 괜찮을까
‘우리가 먹는 음식에 칼로리 당 몇 분 운동해야 할지 꼬리표가 달려야 할까?’ 새로운 논쟁이 시작되고 있다. 사람들은 자신이 섭취한 칼로리를 태우
123
190 건강 재발·재감염 어림없다 … 지긋지긋한 무좀균 물렀거라!
여름철 손발톱 무좀 예방·치료법 후텁지근한 여름이면 극성부리는 불청객이 있다. 무좀이다. 무좀균은 갈라진 발가락·발뒤꿈치의 각질로 침투해 손발톱까지 파고들면서 번진
146
189 건강 잠만 잘자도 알츠하이머 위험 준다
수면 부족이 알츠하이머 발병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가 잇따라 발표되고 있다. 공영라디오방송 NPR은 4일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오리건 헬스 & 사이언스 대학의 뇌 과학자 제프리 일리프
59
188 건강 작년 75만명 살인한 '몸무게 3㎎ 킬러' 정체는
아이·임신부·술꾼이 타깃 혈액형 O형이 더 잘 물려 나는 킬러다. 셀 수 없는 인간과 동물을 죽음으로 몰아넣은 킬러. 내 이름은
141
187 건강 임신부 79% "밤에 세번 이상 깬다" 불면증 주 원인은?
아기를 임신한 여성들이 매일 밤 평균 3~4회 정도 잠에서 깨 양질의 수면을 취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능성 맞춤베개 브랜드 자생추나베개가 주부 커뮤니티 맘톡을 통해 임신부 568명에게 설문조사한 결과다.
59
186 건강 이식수술 부작용 95%가 인공유방
미용이나 유방암 치료를 위한 가슴 수술이 늘면서 부작용도 급증하고 있다. 17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최근 4년간 인공관절·인공유방 등 인체에 이식·삽입하는 의료기기 부작용
59
185 건강 육류 건강학…근육 만들고 면역력 키우니 건강식 맞죠!
비만·성인병 유발하는 포화지방 함유량 갈비·삼겹살 외 부위엔 일반 육류보다 적어 편견은 무섭다. 한번 머릿속에 각인되면 지워지지 않는다. 음
136
184 건강 위-식도 역류의 진단 및 치료
오늘은 식도염의 주 원인이고, 오래 지속될 경우 식도암의 위험인자도 될 수 있는 위-식도 역류의 진단 및 치료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진단 1) 증상 지난 주에 설명한 대로 위-식도 역류의 주요 증
88
183 건강 원조 '남성' 치료제 비아그라 가격↑
발기부전 치료제인 비아그라를 애용하던 소비자들의 호주머니가 좀 얇아지겠다. 새해 들어 미국 제약업체 화이자가 비아그라의 미국 내 판매 가격을 12.9% 올려서다. 로이터통신은 최근 화이자가 생산
244
182 건강 운동을 한 후에 엄첨 부었어요!
[다니엘 한의원의 체질 칼럼] 격한 운동 피해야 좋은 소음인. 땀 많이 흘리면 몸 상할 수 있어 결혼을 人倫之大事라 한다. '사람이 살아 가면서 하는 일 중에 큰 일&#
136
181 건강 운동·지중해식단·오메가3 치매 차단 효과 밝혀졌다
세계보건기구(WHO)는 20년 뒤 인류를 위협할 질병 중 하나로 ‘치매(癡<5446>)’를 꼽았다. 치매의 위험성에 대한 경고다. 미래에 국한된 얘기만은 아니다.
128
180 건강 운동, 음주로 인한 사망 위협 감소시켜
캐나다 공중 보건 기관(Public Health Agency of Canada)은 지난 2013년 통계를 인용, “캐나다 인구의 대략 80%인 2천 2백만 명의 캐나다인들이 2012년 도에 술을 마셨다
60
179 건강 운동 뒤 뭘 먹느냐가 운동효과 가른다
운동을 활기차게 하더라도 운동 직후 무엇을 먹는가에 따라 운동이 주는 효과가 크게 달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시간대학교 연구팀은 28~30세 건강한 남성 9명에게 운동과 먹는 음식의 칼로리 및 영양 성분을 각각 다
116
178 건강 우울하고 잠 못 이루는 '버럭 엄마' 호르몬 치료 어렵다면
주부 송모(49)씨는 2년 전 폐경을 맞았다. 목 언저리가 뻣뻣하고 두통에 시달린다. 하루에도 수십 번 몸에 열이 오르내리고 얼굴은 붉어진다. 숙면을 취하지 못해 새벽녘까지 뜬눈으로 밤을 지새우
293
177 건강 오랜 세월 함께 산 부부, 질병도 닮는다
[자료사진=다큐영화의 한장면] 서울 용산구에 사는 정모(70)씨는 50대 때부터 고혈압과 고지혈증 약을 먹고 있다. 48년간 해로한 남편 김모(76)씨도 같은 질환을 앓고 있다. 두 사람처럼 오
63
176 건강 오래 살려면 ‘정기적으로’ 굶어라?
월 5일씩 3개월 동안 점차 열량 줄이는 식단이 노년의 건강 증진에 도움된다는 연구 결과 나와 FMD는 굶지 않으면서 굶는 것과 유사한 효과를 내는 다이어트다.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야채수
52
175 건강 오래 살고 싶으면 하루 30분 이상 책 읽어라
책을 많이 읽는 사람이 책을 전혀 읽지 않는 사람보다 더 오래 산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고 미 워싱턴 포스트지가 9일 보도했다. 미 예일 대학 연구팀이 50세 이상 남녀를 대상으로 1
64
174 건강 옆구리 쑤시고 발열 … 혹시 신우신염?
7~8월에 환자 급증 … 여성이 87% 물 충분히 마시고, 청결 신경써야 신장이 세균에 감염돼 염증이 생기는 급성 신우신염이 7~8월 집중적으로 늘고 있어 주의가 요망된다. 갑작스러운
88
173 건강 영양가 없는 싸구려 채소? 칼륨 듬뿍 혈압 상승 막고 꼭지엔 암 증식 억제 성분
우리가 모르는 오이의 건강학 값싼 식재료로만 여겨지던 오이가 새롭게 조명받고 있다. 숙취 해소는 물론 다이어트·항암·중금속 등 유해물질 배출 기능이 밝혀지면서 주목받
124
172 건강 영상검사 때 방사선 노출, 저선량 CT가 걱정 덜어줍니다
진단용 방사선검사 건수 급증 CT 비중이 절반 넘어 최대 120분의 1까지 방사선 노출량 줄인 CT 개발 필립스는 IMR기술을 활용해 방사선 노출량을 기존 장비의 120분의 1로 줄였다. 사진
83
171 건강 여성 37% 아침 안 먹어…빈혈·배란장애 생길 수도
한국의 15~29세 여성은 평균적으로 하루에 필요한 열량 보다 5~7% 가량 부족한 열량을 섭취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이 연령대 여성이 섭취해야 하는 ‘에너지필요추정량’은 2
63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